회원로그인
1605  1/107
from, unsound 
09-28 Wednesday, 2016
노이즈가든
안녕하세요.
대학교 때 용돈과 삥땅으로 서브를 사 모았던 사람입니다.
예전에 이곳의 존재를 알고는 있었어요.
지금 잡지 대부분은 고향집에 어디 쳐박혀 있겠죠. ㅠ
샘플러 시디도 함부로 듣다가 긁히기도 하고, 잃어버리기도 했어요. ㅠ
가끔 생각날 때 기사를 보거나 서브 샘플러 시디 리스트를 확인하고 했습니다.

오늘 아침에 보컬 박건 씨가 지병으로 돌아가셨다는 소식이 들리더군요.
뭐랄까, 추억 한 페이지가 넘어가는 것 같기도 하고 좀 멍때리곤 했습니다.
노이즈가든을 들으면서 말이죠. 그러다 서브 샘플러 시디가 생각났고, 제 기억에 분명 샘플러 시디 중 <우주꽃사슴>이랑 <Negative>라는 곡 말고, 무슨 곡이 하나 더 있었는데 생각이 나지 않는 거예요. 그 곡에 엄청 꽂혔음에도 말예요. 이곳으로 와서 하나하나 클릭해보다 드디어 찾아냈어요! 98년 5월호 시디 14번 트랙 <Evitagen 13>. 13번의 <Negative>랑 바로 이어지는 거였어요. 맞아요. ㅎ 근데, 중요한 건 지금 이 곡을 들을 방법이 없네요. ㅠ

그래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이렇게 부탁드립니다. 이 곡 혹시 파일로 가지고 계신지... 계시다면, 메일로 부탁드려도 괜찮을지... 그럼, 꾸벅.

p.s - 98년 3월호 시디는 왜 누락이 되어 있는 건가요? 제가 이 잡지를 샀던 것 같은데... 고향집에 있으려나 찾아보고 싶어지네요.


 
[10-19 Wednesday, 2016]
찾아보면 있을거예요, 글 확인이 늦어 죄송하네요, 기다리시다가 포기해버리진 않으셨을지;
메일 보내드리겠습니다.

98년도 책은 그때그때 구매한게 아니라 나중에 우연한기회로 한꺼번에 구하게 됐는데,
3월호 샘플러만 없었어요, 고향집에서 찾으신다면 제게도 좀.. :)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1605
비밀글입니다 안녕하세요  5

야간비행
09.29 11
1604
 오랜만입니다  1

MeinKampf
09.24 25
1603
 서브 사유~  1

042
09.09 25
1602
비밀글입니다 기억났다.  

mull
03.14 4
1601
 여기 뭐에요??  

01.19 85

 노이즈가든  1

unsound
09.28 123
1599
 잘 지내시는지?  3

모모
03.01 225
1598
 와우!!  1

03.01 113
1597
 사람을 찾다가 이 사이트를 발견했어요!  1

미냐
02.18 158
1596
 좋은 기사들 잘보고 가요.  2

helveca
12.13 147
1595
 이런 보물같은 곳을 알게되어 영광입니다.  1

괜찮은_꼬맹이
09.22 194
1594
 봄을 보내고  2

지각자
06.03 220
1593
 겨울이 가고  2

추적자
03.10 220
1592
 가을이 가고  1

청취자
02.09 161
1591
 여름이 가고  2

모지리
08.26 274
1 2 3 4 5 6 7 8 9 10 .. 107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