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1603  20/107
from, 조연희 
09-06 Saturday, 2003
어떤것에 어떤의미를 부여하든간에
그건 결국 억지부리는 것에 지나지 않는다.

합리적이라고 보는 해결책은
결코 좋아보이진 않는다.

잊어도좋을, 몰라도좋을 진실들의 정체
그걸 외면하긴 싫은데말이다.





빗줄기는
오른뇌右腦를 할퀴고 시원스레
땅속으로 파고드는
시퍼런 칼날//



 
[09-08 Monday, 2003]
이 세상에 억지 아닌것 없고,
합리적인 해결책이 좋기만 한건 아니라쳐도.

몰라도 좋을 진실이라면
최선을 다해 외면하라구.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1318
 겨울다움  2

지혜
01.29 710
1317
 당신의 확장자는?  4

10.28 710
1316
 -  

마늘
11.20 710
1315
 인생과 사랑..  2

BLue_Egoist
09.27 711
1314
 free as a board  3

u2pulp
10.07 711
1313
   [re] 사랑한다고말해줘...  2

03.04 711
1312
 축하합니다  3

비서실
05.10 712
1311
 아..홈피..바뀌었군요^-^  1

레몬레몬
07.16 712
1310
 침입보고.  1

od.
08.01 712
1309
 alameda  1

ethar
10.25 714
1308
 숨어있는 홍콩영화를 찾아서 1  

스튜어트
12.08 714
1307
 행복에 빠졌어요.  2

기원
06.07 715
1306
 나오는군요. 언니네.  2

이데아캐논
07.01 716

   1

조연희
09.06 716
1304
 롤러코스터 - speechless  

02.04 716
prev 1..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07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