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1603  6/107
from, cezanne  (homepage)
12-21 Sunday, 2003
wow.
안녕하세요.
정말 우연하게 들어온 페이지예요.

고등학교때 만난 sub를 너무 좋아했는데,
이사오면서 실수로 다 쓰레기장으로 가고;
이렇게 영 엉뚱하게 만나게 되네요.
어 정말 유의미한 작업을 하고계신거라 생각해요.
sub 기사들 시간내서 천천히 둘러보겠습니다.
정말 한권도 남아있지않아서 속상했는데 말예요...

멋진 개인홈 부럽구요.
내일은 날씨가 조금 풀린다고 합니다.
기분좋은 하루 되시길 바래요.
자주 놀러올게요. :)


 
[12-21 Sunday, 2003]
아.
최근에 업데이트도 제대로 못하고 있는데 면목이;;

반갑습니다,
자주봐요. :D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1528
 blahblah  1

blahblah
07.21 823
1527
 Fix You  1

Bluenote
03.18 1061
1526
 고마워요..  1

BLue_Egoist
09.25 608
1525
 인생과 사랑..  2

BLue_Egoist
09.27 710
1524
 친구야..서로 다른 길 위에서..  1

Blue_Egoist
10.06 856
1523
 나는 나를 잘못 만났다  1

bonette
11.14 599
1522
 좋아요  1

buttercup
04.19 1024
1521
 "혹시"  6

capt.midnight
06.04 719
1520
 비가 오네요.  2

capt.midnight
06.17 717
1519
 위어드님.  1

capt.midnight
06.23 728
1518
 오랫만에  3

capt.midnight
08.14 704

 wow.  1

cezanne
12.21 648
1516
 부탁이 있어 글 남깁니다  2

chomsky
09.28 932
1515
 음력 생일...  3

Crazy Diamond
08.23 905
1514
 새로움에 익숙해 진다는 사실은...  1

Crazy Diamond
12.12 919
1 2 3 4 5 6 7 8 9 10 .. 107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