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1603  9/107
from, motherlovebone 
06-24 Monday, 2002
요즘 심신이 힘들었는데
스포츠신문을 보다가
딩크형이 명보형보고
분명하고 긍정적인 사람이라고 한 기사를 읽었슴다
감동적인 인간상임다

No fuckin' fear.

마더러브본

-
[06-24 Monday, 2002]
두데이노잇쓰크리스마스가 나왔을때 취학아동이었던 사람은 여기서 나랑 moon sister 뿐이리라
Winmx에서 받아서 들어보소 위아더월드보다 낫소
 

 
[06-25 Tuesday, 2002]
침착하고 조용하면서 정확한 사람.
홍명보가 유부남이라는걸 알았을 때 난 절규했다오..
 
nicedream

-
[06-27 Thursday, 2002]
승부차기 성공했을때의 그 웃음..
사진을 올릴만한 표정이었죠..
이름도 좋잖아~~홍명보..일명..맹보행님아...ㅋㅋ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1483
 신고합니다.  

또치애용자
06.21 1062
1482
   [re] 신고합니다.  2

06.21 933
1481
 나는 서브를 보지 못했다  

우주
06.21 1322
1480
   [re] 나는 서브를 보지 못했다  

06.21 938
1479
 오디오갤럭시 잠들다  3

우주
06.21 1739

 요즘 심신이 힘들었는데  3

motherlovebone
06.24 1018
1477
 [O] band aid - do they know it's christmas?  

motherlovebone
06.24 1383
1476
 밑에 글을 보고  

motherlovebone
06.25 976
1475
 뭔소릴해도  1

motherlovebone
06.25 870
1474
 43.  

OceansInTheHall
06.27 894
1473
   [re] 43.  

06.29 880
1472
 지금쯤 올라오고 있겠지?  3

또치애용자
06.28 1015
1471
 엇! Sub 발견! 추억의 Sub를 꺼내며...  

정주헌
06.29 1424
1470
   [re] 엇! Sub 발견! 추억의 Sub를 꺼내며...  

06.29 966
1469
 세상에는..  6

nicedream
06.30 1070
1 2 3 4 5 6 7 8 9 10 .. 107 next